닫기   x
퀵메뉴

퀵메뉴

퀵메뉴 닫기버튼
미술과 역사, 통합 교과 학습을 주도하는 최고의 교양서!

미술 시간에 세계사 공부하기

지식의사슬
ISBN 9788901136103
페이지수 212
판형 190*260mm
도서분야 청소년 > 교양/학습책 > 인문/역사/사회 아동 > 초등 5~6학년 > 역사/문화
책 소개
‘미술과 역사’, 통합 교과 학습을 주도하는 최고의 교양서!

국민 대부분이 무슬림인 이슬람 국가에 성 소피아 성당처럼 거대한 성당이 들어선 이유는 무엇일까?「천지창조」,「최후의 심판」을 남긴 위대한 예술가 미켈란젤로가 교황에게 매를 맞았다는 게 사실일까? 멕시코 화가 리베라는 왜 캔버스가 아닌 건물의 벽에 그림을 그렸을까? 이 책은 역사와 미술에 관심이 없는 청소년들도 귀가 솔깃할 만한 내용을 주제로 미술 작품을 통해 세계사를 설명한다.『미술 시간에 세계사 공부하기』는 미술 작품을 통해 어려운 세계사를 쉽고 재미있게 이야기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청소년들은 이 책으로 세계사에 대한 관심과 호기심을 키우고, 어렵게만 느껴지던 역사의 흐름과 당시의 문화를 쉽게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해마다 방학이 되면 많은 청소년들이 외국 유명 박물관의 작품을 전시하는 큰 전시회에 참여한다. 또한 멀티미디어를 통해 그 어느 때보다 시각적인 자극을 많이 받고, 동시에 시각적인 언어로 사물을 이해하는 폭도 넓은 편이다. 이 책에는 시각적인 미술 작품이 주요 소재로 등장하며, 실제 관련 작품들이 사진으로 실려 있다. 따라서 청소년들은 친숙하게 이야기에 접근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역사적 지식을 넘어 다양한 문화 요소들까지 아울러 받아들일 수 있다. 나아가 역사에 접근하는 다양하고 흥미로운 방법, 그리고 세계사에 대한 이해의 폭까지 넓힐 수 있을 것이다.
목차
제1부 미술과 역사의 탄생 01 | 어디가 신화이고 어디가 역사인가 _ 그리스 로마의 세계 02 | 쓰는 것인가 그리는 것인가 _ 서예로 본 중국 고중세사 03 | 이슬람 본산에 우뚝 선 성 소피아 성당 _ 동로마 제국 이야기 04 | 미술이 없는데도 아름다운 세계 _ 이슬람 제국의 영광 제2부 깨어나는 세계 01 | 골동품 마니아 미불과 풍류천자 휘종 _ 문치(文治)의 제국 송나라 02 | 미켈란젤로가 교황에게 매 맞은 까닭은 _ 르네상스의 본좌 피렌체 03 | 교황청에 들어선 아테네 학당 _ 이탈리아 르네상스의 전성기 04 | 수도사 루터와 화가 크라나흐의 우정 _ 종교 개혁의 시대 05 | 카를 5세가 주걱턱인 된 내력 _ 합스부르크 왕가의 전성기 제3부 근대를 향하여 01 | 이혼하기 위해 종교를 바꾼 남자 _ 영국의 절대 왕정 02 | 마리 드 메디시스의 ‘발칙한’ 인생 _ 프랑스 절대 왕정 1 03 | 짐은 죽지만 프랑스는 영원하리라 _ 프랑스 절대 왕정 2 04 | 사랑하는 왕비에게 인도를 바치다 _ 무굴 제국의 시대 05 | 우아한 공작을 우스꽝스럽게 그린 까닭 _ 명․청 교체기의 중국 06 | 유럽, 일본 풍속화에 푹 빠지다 _ 19세기 일본 사회 제4부 현대 세계의 초상 01 | 벽화를 그려 민중을 계몽하라 _ 멕시코 현대사 02 | 민주화 전에는 「게르니카」를 전시하지 말라 _ 에스파냐 내전 03 | 유럽을 화폭 삼아 지옥도를 그리다 _ 세계 대전과 나치 독일 04 | 잠자는 용을 깨우는 ‘부적’ 포스터 _ 문화 대혁명과 중국 현대사
편집자 리뷰

이 책에서는 답답하고 지루한 연도나 깨진 도편을 접착제로 붙이는 따분한 일은 전문가들의 몫으로 돌리고, 중고등학교 세계사 교과서와 미술 교과서에서 한 번씩 다뤄지는 주제나 작품 중 흥미를 일으킬 만한 그림과 이야기들을 모아 최대한 흥미진진하고 재미있게 풀고 있습니다. 다양한 사진 자료와 설명을 따라가다 보면 세계사에 대한 견문이 넓어지고, 이는 곧 복잡하고 다양한 세계 역사와 문화에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미술과 역사’, 통합 교과 학습을 주도하는 최고의 교양서!

국민 대부분이 무슬림인 이슬람 국가에 성 소피아 성당처럼 거대한 성당이 들어선 이유는 무엇일까?「천지창조」,「최후의 심판」을 남긴 위대한 예술가 미켈란젤로가 교황에게 매를 맞았다는 게 사실일까? 멕시코 화가 리베라는 왜 캔버스가 아닌 건물의 벽에 그림을 그렸을까? 이 책은 역사와 미술에 관심이 없는 청소년들도 귀가 솔깃할 만한 내용을 주제로 미술 작품을 통....

이장현
동국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하고, 미술 평론가, 토종벌 양봉가로 활동하고 있다. 『클래식광 그림을 읽다』를 썼고, 경향신문에「문화 공간 읽기」,「문화 에세이」등의 칼럼을 연재했다. 지금은 여러 매체에 문화․예술 비평 칼럼을 연재하고 있으며, 19세기 이후 근현대 회화사를 돌아보는 미술사 책을 쓰고 있다. 그리고 멸종 위기인 토종벌 복원에 노력하고 있으며, 토종벌의 생태와 습성을 다룬 책을 준비 중이다.

장바구니에 상품이 정상적으로 담겼습니다.

장바구니 아이콘

지금 확인하시겠습니까?

TOP